계절은 기후와 에너지의 변화

[미래를 여는 의명학을 아시나요(9)]

2015-11-11 06:26:40
지구가 자전하고 공전하면 계절이 오고 가지요. 그리고 계절은 기후와 에너지의 변화입니다. 그러니까 우리는 지구에 몸을 싣고 변화하는 기후와 에너지를 받으면서 나이가 들고 그 나이만큼 늙고 병들고 죽습니다. 실버들이 가을바람에 시들고 겨울에 얼어 죽고 봄에 다시 살아나고 여름에 무성해지는 것처럼 말이지요.

사람도 실버들처럼 그렇게 계절에 상응하면서 늙고 병들어 죽습니다. 인생에도 계절이 있답니다. 유아와 소년기는 봄이고, 청 장년기는 여름이고, 노년기는 가을이고, 겨울은 죽음과 같지요. 이와 같이 실버들처럼 늙고 병들어 죽는 까닭은 사람의 몸이 실버들과 전혀 다르지 않은 물질이기 때문이랍니다.

정경대 한국의명학회 회장

오늘 하루가 궁금하십니까? 더보기

빅 데이터의 과학! 더보기

몸에좋은 자연치유의 힘 더보기

  • 익산 호암리 기호암각화와 수메르인 설형문자 2018.06.18

    이집트와 거의 같은 무렵에 메소포타미아 평원에서도 문명이 일어났다. 메소포타미아란 본래 ‘두 강 사이에 있는 땅’이란 뜻으로, 티그리스 강과 유프라테스 강 유역을 가리킨다. 이 두 강도 나일 강처럼 잦은 홍수로 땅이 기름져서 농사짓기에 알맞았다. 메소포...

    자세히보기  
  • [양동휘 초당대 교수의 맛있는 쿠킹클래스(35)] 브레이징한 보쌈 2018.06.14

    매일 먹던 보쌈이 아닌 조금더 이국적인 한식보쌈을 만들어보자. 브레이징한 보쌈은 한번 구워서인지 잡내가 덜하고 부드러웠다. 기존의 보쌈의 잡내는 줄이고 식감이 더 재밌는 메뉴이다. ◍ 재료 보쌈용 돼지고기 300g, 파 1개, 마늘 100g, 통후추 20g, 생강...

    자세히보기  
  • 익산 호암리 기호암각화와 설형문자 2018.06.14

    기원전 2700-2000년 사이에, 둥근 스틸러스는 점토에 쐐기 모양의 설형 표시를 각인하는 데 사용되었던 갈대 스틸러스에 의해 점차 대체되었다. 이전에는 둥근 스틸러스로 각인되었던 숫자들을 나타내기 위해서 이 설형 문자 표시들은 원 패턴으로 각인되었고, 그것들은...

    자세히보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