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고령 산당리의 윷판형 바위구멍(성혈)

[김경상의 한반도 삼한시대를 가다(249)]

2018-02-02 09:11:25
경북 고령 산당리 성혈
경북 고령 산당리 성혈
쌍림면에서 합천 해인사 방향으로 난 국도 26호선을 따라가다 보면 쌍림면 산당리가 나온다. 이 산당리의 국도변에 있는 쌍림석재 오른쪽 옆에 ‘산당리 바위구멍 유적’이 위치해 있다. 쌍림석재 왼쪽으로 난 도로를 따라 2.2㎞ 정도 진행하면 합천군 야로면 청계리가 나온다. 산당리 윷판형 바위구멍 유적은 청계리 동쪽 맞은편에 솟아 있는 앞산에 위치하고 있다. 이 지역은 고령군 쌍림면 월막리·송림리·산당리와 합천군 야로면 청계리와 접해 있다.

유적에 이르려면 청계리 새담마을 끝부분에서 88고속도로까지 농로를 따라 진행한 후, 고속도로 남쪽 옆으로 조성된 산길을 따라 600m 정도 올라가면 된다. 산당리 윷판형 바위구멍 유적은 산 능선 정상부에서 약간 동남쪽으로 내려온 9부 능선 상의 해발 275m 정도 지점에 있다.

산당리 윷판형 바위구멍 유적이 위치한 곳의 지번은 ‘고령군 쌍림면 산당리 산47-1번지’이며, 좌표는 ‘N35.41.491 E128.12.501’이다. 유적은 산 능선을 따라 난 산길 가운데에 위치한다. 최근 고령군에서 산림 가꾸기 사업을 시행해 주변으로 잡목이 벌채되어 있다.

유적이 위치한 곳에서 능선을 따라 남쪽으로 산을 내려가면 송림리 바위구멍 유적과 산당리 윷판형 바위구멍 유적이 연결되고, 인근에는 하거리 바위구멍 유적이 위치해 있다. 이들은 서로 관련성을 가진 비슷한 성격의 유적으로, 쌍림면 산당리·송림리·하거리 부근에 거주하였던 집단에 의해 제작된 것으로 보인다.

현재 고령 지역의 윷판형 바위구멍은 유적은 산당리 석재공장 옆과 송림리 바위구멍 유적을 제외하고는 산지의 5부 능선 이상 되는 곳에 입지한다. 산당리 윷판형 바위구멍 유적 역시 9부 능선 상에 위치하고 있어, 이러한 경향성과 일치한다.

산당리 윷판형 바위구멍 유적은 입지 조건, 윷판의 공간적 배치, ‘십(十)’자형의 방향 등을 볼 때 고령 지역에서 조사된 윷판형 바위구멍에서 나타나는 일반적인 특징과 비슷하다. 산당리 윷판형 바위구멍 유적을 통해 고령 지역에서 윷판형 바위구멍이 추가로 확인되었으며, ‘암각화의 고장’으로서의 위상을 재확인하였다.

또한 한 지역의 유적에서 열 개 이상의 윷판이 밀집 분포된 사례가 추가되었다. 이와 함께 산지의 5부 능선 이상에서 입지한 윷판형 바위구멍의 경향성을 재확인할 수 있었다. 앞으로 이 유적과 인접한 합천군 야로 지역에서도 윷판형 바위구멍이 새롭게 조사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김경상 다큐멘터리 사진작가

오늘 하루가 궁금하십니까? 더보기

빅 데이터의 과학! 더보기

몸에좋은 자연치유의 힘 더보기

  • 안동 수곡리 기도터 암각화 2018.08.14

    한국의 암각화는 모두 새겨진 것들이며 한반도의 동남부에 치우쳐서 분포되어 있다. 지금까지 발견된 암각화 중 비교적 중요하게 여겨지는 16곳의 유적들 중에서 경남 울산 천전리와 대곡리, 남해 상주리 유적 그리고 전북 남원 대곡리 유적을 제외한 14곳이 모두 경북 ...

    자세히보기  
  • 윷판바위 안동 수곡리 암각화 2018.08.13

    작은 원형 홈들을 둥글게 배열한 윷판형 암각화이다. 지름은 20㎝정도로 홈의 배치 상태는 윷놀이에 사용하는 말판과 완전히 일치한다. 이런 형태의 암각화를 보통 '윷판바위'로 부른다. 윷판바위는 일반적으로 산 중턱의 바위나 산꼭대기 같이 의식을 행하기에 좋은 곳...

    자세히보기  
  • 솟대신앙과 관련된 새 모양의 안동 수곡리 암각화 2018.08.09

    새 모양 수곡리 암각화의 새 그림은 암면의 중앙에 위치하고 있어 가장 눈에 잘 뜨인다. 이 그림들은 마치 활을 화살에 재어 있듯이 팽팽하게 당긴 모양을 하고 있다. 그래서 활의 모양으로 볼 수도 있지만 이 모양이 날개를 활짝 편 새의 모습임을 알 수 있다. 양쪽 날...

    자세히보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