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이형 바위구멍과 성혈 새겨진 남원 대곡리 암각화

[김경상의 한반도 삼한시대를 가다(282)]

2018-03-26 10:34:55
남원 대곡리 암각화
남원 대곡리 암각화
대곡리 암각화는 전라북도 남원시 대산면 대곡리 안대실마을 입구에 위치한다. 1991년에 발견되었는데 일명 봉황대라고 불리는 바위의 암면에 무늬가 새겨져 있다.

남원시를 끼고 흐르는 요천에서 북서쪽으로 4km 떨어진 곡간에 있다. 유적 앞에는 크지는 않으나 요천으로 흘러드는 작은 개울이 흐르고 있으며, 양전리나 안화리 바위그림(岩刻畵)에 비해 상류지역에 자리하고 있다. 바위그림 외에도 정상 부근에 지름 20㎝의 동이형 바위구멍이 있으며 봉황대 아래 부분에서도 홈구멍(性穴)들이 다수 분포하고 있다.

바위그림은 봉황대의 남쪽방향 전면 상단의 암면 2곳에 기하학문(幾何學文)이 표현되어 있다. 좌측면 바위그림은 넓이 400㎝, 높이 140㎝의 암면에 2문의 기하문 바위그림이 새겨져 있다. 2문 가운데 왼쪽 문양은 높이 54㎝, 윗변 폭 50㎝, 밑변 폭 53㎝, 허리 폭 25㎝의 크기이다.

오른쪽 문양은 높이 36㎝, 윗변 폭 31㎝, 밑변 폭 24㎝, 허리 폭 17㎝ 크기이다. 이 2문의 바위그림은 횡렬로 배치되어 있으며, 선각(線刻)이 넓고 깊게 파여 시각적으로 한눈에 확연하게 들어온다.

이 암면 상단의 편평한 면에는 지름 10㎝ 내외의 바위구멍이 다수 배치되어 있다. 우측면 바위그림은 높이 190㎝, 넓이 250㎝의 암면에 3문의 기하문 바위그림이 제작되어 있다. 3문 모두가 심한 마멸이 진행되어 쉽게 확인하기 어렵다. 암면 좌측으로부터 높이 50㎝, 폭 26㎝, 암문, 높이 50㎝, 폭 25㎝의 암문, 그리고 가장 오른쪽의 것은 높이 52㎝, 폭 33㎝의 크기이다.



김경상 다큐멘터리 사진작가

오늘 하루가 궁금하십니까? 더보기

빅 데이터의 과학! 더보기

몸에좋은 자연치유의 힘 더보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