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천내리 동심원 암각화

[김경상의 한반도 삼한시대를 가다(293)]

2018-04-12 10:38:21
대구 천내리 암각화
대구 천내리 암각화
"달성군 화원읍에 김보원이라는 사람이 살고 있었는데 불경뿐 아니라 한문과 지리에 능통했다고 한다. 그는 독실한 불자였으나 마을 주변에 절이 없어 안타깝게 여기던 중 부처님께 좋은 절터를 가르쳐 달라고 날마다 불공을 드렸지만, 3년 동안 불공을 드려도 허사였다. 그러던 중 어느날 꿈에 신령이 나타나서 돌 7개가 있는 곳을 가리키며 그 중 제일 끝에 있는 돌 주위에 절을 지으라고 일러주었다.

다음날 김처사가 그 곳을 찾아가 보았더니 꿈 속에 말해준 7개의 바위가 모두 남쪽으로 향해 있었다. 그런데 그 7개의 바위 중 6개는 모두 거의 붙어 있고 남쪽 끝에 있는 돌만 홀로 떨어졌다. 그 돌은 다른 돌보다 유난히 커 보였으며 주변의 지리적 위치가 상당히 좋았다. 드디어 그는 이 자리에 절을 짓고 열심히 불공을 드리며 일생을 보냈다. 그가 숨을 거둘 때 유언하기를 “내가 죽거든 땅 속에 묻지 말고 화장한 뒤 몸을 살펴보라”고 했다. 그래서 가족들이 그렇게 했더니 오색 찬란한 7개의 사리가 나왔다. 우연인지 필연인지 사리의 수가 칠성바위의 수와 같아 사람들은 부처님이 절을 짓게 해주 주신 자비에 대해 열심히 노력한 기도의 결과라 생각하고 이름을 ‘화장사’라고 짓기에 이른다."

이 곳 화장사 인근의 고인돌 중 가장 큰 고인돌인 철성각 옆의 고인돌에는 희미하게나마 동심원(同心圓, Concentric circle)이 발견되어지고 있는데 자세히 보지 않으면 놓치기 쉽다. 이 고인돌에는 정확히 6개의 동심원이 있다. 이 중 5개는 육안으로 구분이 가능하다. 이곳에 들리면 이 동심원을 눈여겨 찾아 보는 것도 참으로 흥미롭다. 참고로 동심원이란 태양숭배, 태양상징을 나타내는 원테두리 암각화이다.



김경상 다큐멘터리 사진작가

오늘 하루가 궁금하십니까? 더보기

빅 데이터의 과학! 더보기

몸에좋은 자연치유의 힘 더보기

  • [이정기 백석예술대 교수의 일본요리 따라하기(57)] 참깨두부(ごまどうふ) 2018.10.31

    참깨는 혈액 중의 콜레스테롤을 낮추어 효과가 있는 불포화지방산이 다량 함유되어 있고 티아민, 리보플라빈, 철분, 칼슘 등이 많이 함유되어 있다. 또한, 고혈압과 동맥경화에 효과가 있고 뼈의 발육을 촉진하고 갑상선 기능에 효과가 있으며 혈당조절, 중풍, 탈모와 노...

    자세히보기  
  • 식물 1400종, 동물 400종이 살고 있는 백두산 2018.10.01

    백두산은 기후의 수직적인 변화가 크기 때문에 식생의 차이도 뚜렷하고 종류도 다양하다. 대체로 이 지역에 살고 있는 식물의 종류는 1400여 종, 동물의 종류는 400여 종이나 된다. 식생을 고도별로 보면 높이 500∼1050m 지대는 낙엽송·가문비나무·사시나무 등 ...

    자세히보기  
  • 용이 날아가는 듯한 백두산 장백폭포 2018.09.28

    장백산 폭포는 크게 두 갈래의 물줄기로 나눠져 있고 동쪽 폭포 수량이 전체 수량의 3분의 2를 차지하며 떨어진 물은 송화강(松花江)으로 유입된다.장백폭포는 특히 용이 날아가는 모습과 같다고 해서 "비룡폭포(飛龍瀑布)"라는 이름으로도 불린다.백두산은 우리들이 생...

    자세히보기  

더보기